과학기술로 국민모두가 행복해지는 대한민국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키스트 발자취

  1. 1966년 최초의 종합연구소 설립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키스트)은 1966년 2월에 탄생한
    우리나라 최초의 종합연구소입니다.

    1960~70년대에 키스트는 우리나라 경제 발전을 성공적으로 이끄는 싱크탱크 역할을 하였습니다. 특히 철강, 기계, 자동차, 선박, 전자 등 중공업 분야의 설립 타당성 조사를 하였으며, 이는 현재 우리나라의 중요한 수출 분야가 되었습니다. 당시 키스트는 선진 외국기술의 국산화를 통해 우리나라 경제발전을 이끌었습니다.

  2. 1981년 카이스트와는 어떤 인연?

    1981년에 키스트는 한국과학원(KAIS, 카이스)과 합쳐져서 카이스트, 즉 한국과학기술원(KAIST)이라는 이름을 갖게 됩니다. 카이스트(KAIST)는 8년 뒤 키스트(KIST)와 카이스트(KAIST)로 분리되었으며, 키스트는 서울에 남고 카이스트는 대전으로 이전하게 되었습니다.

    이 두 기관의 차이점을 아시나요?
    바로 키스트는 미래창조과학부 산하의 종합 연구기관이고, 카이스트는 학사, 석사, 박사를 배출하는 학교라는 점입니다.

  3. 현재 21세기 과학기술의 꿈과 미래, KIST!

    21세기를 맞아 키스트는 IT(정보 기술), BT(바이오 기술), NT(나노 기술) 등 다양한 분야를 연구하는 종합 연구소라는 장점을 살려 우리가 꿈꾸는 더 좋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첨단과학기술을 연구하고 있습니다.

    이제 키스트는 21세기 과학기술의 꿈과 미래를 상징하는 연구소, 세계 최고의 연구소로 나아갑니다.